Home > Directories

1623년 한성부(漢城府) 남부(南部) 첩정(牒呈)

묶음해제 이미지+텍스트 가+ 가-

자료UCI: RIKS+CRMA+KSM-XC.1623.0000-20150413.KY_X_0133_019

URL
복사
복사하기

기본정보

기본정보
· 분류 고문서-첩관통보류-첩정 | 정치/행정-보고-첩정
· 작성주체 발급 : 남부(南部)
수취 : 한성부(漢城府)
· 작성시기 천계 3(1623)
· 형태사항 1張 | 종이 | 한자
· 현소장처 일본 경도대학 가와이문고
· 청구기호 133

연결자료 묶음해제

안내정보

1623년(인조 1) 4월에 남부(南部)에서 한성부(漢城府)에 보고한 첩정(牒呈)이다. 1623년(인조 1) 4월에 이언효(李彦孝)가 한성부에 서실입안(閪失立案) 발급을 요청하여, 관련 사실을 해당 부(部)에 관련 사실을 조사하여 보고하라고 지시한 바 있다. 이에 남부에서는 이언효의 이웃들에게 관련 사실을 추문하여 진술한 내용을 보고하고 있다.

상세정보

1623년(인조 1) 4월에 南部에서 漢城府에 보고한 牒呈이다. 이 첩정은 1623년(인조 1) 4월에 李彦孝가 한성부에 閪失立案 발급을 요청하여, 관련 사실을 해당 部에 관련 사실을 조사하여 보고하라고 지시함에 따라 작성된 것이다. 南部에서는 李彦孝의 切隣인 老職▩▩▩(69세), 書吏 金應國(51세), 私奴 李益富(48세)에게 진술을 받았는데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저희들 이웃에 살고 있는 出身 李承吉은 反正 초인 지난 3월 13일에 감옥에 갇혔습니다. 그의 집이 버려져 비었을 때 사람들에게 부수어졌고, 집에 있던 물건들과 일체의 문서들은 모두 잃어 버렸습니다. 저희들은 가가이 사는 이웃으로써 이를 각각 보아서 알고 있는 것이 확실합니다."
라고 하였다. 南部에서는 이러한 사실을 보고하고 있다.
문서의 여백에 '初八 戶'라고 적혀 있다. '五月初八'은 8일이란 뜻이고, '戶'는 추측 건데, 입안을 발급하는 행정을 진행시킬 담당자를 지정하는 것일 가능성이 있지만, 이것이 입안을 발급하는 과정에서 무엇을 위해 적은 것인지 정확한 의미는 알 수 없다.
집필자 : 명경일

이미지